한국타이어, ‘뉴 아우디 SQ8 TDI’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AutoInside / 수민 신 기자 / 2019-12-11 09:33:20
  • 카카오톡 보내기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아우디의 고성능 SUV 모델인 ‘뉴 아우디 SQ8 TDI’에 ‘벤투스 S1 에보3 SUV’와 ‘윈터 아이셉트 에보2 SUV’를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한다.

신차용 타이어 공급 계약은 엄격한 검증을 거쳐야 하기에 타이어 기업의 기술력과 품질을 대변할 수 있는 성과다. 평균 약 3년에 달하는 긴 개발 기간 동안 어느 한 과정에서라도 완성차 브랜드의 까다로운 공급 조건을 충족시키지 못하면 공급 대상에서 제외된다. 계약 체결을 위해서는 개발 여부 검토, 시험용 설비 제작, 샘플 제품 생산, 피드백을 반영한 스펙 수정, 생산 시스템 검증, 양산 평가 등 총 3단계 과정과 5차례 테스트로 구성된 검증 과정을 거쳐야 한다.

이러한 과정을 통해 한국타이어는 프리미엄 세단 ‘아우디 A3’, '뉴 아우디 A4'부터 프리미엄 SUV 라인업 ‘Q3’, ’Q5’, ‘Q7’과 ‘SQ7’, 스포츠카 모델 ‘뉴 아우디 TT’, 슈퍼 왜건 ‘뉴 RS4 아반트’, 고성능 모델 ‘뉴 RS5 쿠페’ 등 아우디의 다양한 차종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해왔다. 2019년 아우디 더 뉴 Q8에 신규 공급 계약을 체결한데 이어, Q8의 고성능 버전인 ‘뉴 아우디 SQ8 TDI’에도 ‘벤투스 S1 에보3 SUV’와 ‘윈터 아이셉트 에보2 SUV'를 공급하면서 아우디와의 파트너십을 한층 강화하게 됐다.

이번에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하는 ‘벤투스 S1 에보3 SUV’는 안정적인 접지력은 물론 정숙성과 젖은 노면 제동력 등을 고루 갖춘 초고성능 SUV용 타이어다. 특히 사이드월에는 특수 나일론 소재를 적용해 강성을 강화하고, 격자형 패턴을 적용해 냉각 효율과 블록 강성을 높였다. 이를 통해 주행 중 타이어 변형을 최소화하고 주행 안정성과 승차감을 향상시켰다.

또한 트레드에는 신소재인 ‘고순도 합성실리카 컴파운드를 적용했다.

한편, ‘뉴 아우디 SQ8 TDI’는 4도어 쿠페 형태의 고성능 SUV 모델로 최고출력 435마력, 최대토크 91.8kg.m를 발휘하는 V8 4.0 TDI 엔진이 탑재된 모델이다.

신수민 기자

 

[ⓒ 더드라이브(TheDrive).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